‘올 뉴 지프 글래디에이터 사지(Sarge) 에디션’ 출시
‘올 뉴 지프 글래디에이터 사지(Sarge) 에디션’ 출시
  • 안상석
  • 승인 2021.10.26 2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프(Jeep®)의 라이프스타일 중형 픽업
지프의 전통을 이어받은 바디와 전면 디자인은 일상 속에서도 자연과 동화되는 듯한 독특한 매력을 발산한다.

지프(Jeep®)가 컬러 에디션 모델인 ‘올 뉴 지프 글래디에이터 사지 에디션(All New Jeep Gladiator Sarge Edition)’을 국내 50대 한정 판매 한다. 특히 개성 표현을 중시하는 국내 소비자의 니즈를 반영하여 희소성을 강조하였다는 설명이다.

사지(Sarge)는 ‘하사관’을 뜻하는 서전트(Sergeant)의 줄임 말로, 중후하면서도 세련된 진한 초록색의 스페셜 바디 에디션 중 하나다. 국내에서는 지난 해 6월 ‘올 뉴 랭글러(All New Wrangler)’의 스페셜 에디션 100대 한정으로 처음 선보여 완판되었다.

올 뉴 지프 글래디에이터는 2020년 8월 사전예약 300대를 완판한 이후, 월 100대 수준의 판매를 꾸준히 유지하고 있는 지프의 대표 픽업트럭이다. 1947년부터 약 반세기 동안 트럭을 생산하며 쌓아온 전문성을 바탕으로, 지프의 헤리티지는 물론 세븐-슬롯 그릴의 전통적인 디자인, 루프탑과 도어가 모두 탈거 가능한 탁월한 개방감, 동급 최고의 견인력 및 4x4 페이로드, 혁신적인 안전 및 첨단 기술 사양을 갖춘 유일한 컨버터블 픽업으로 활동적인 라이프스타일을 지닌 고객들로부터 꾸준히 사랑받고 있다.

기존 SUV 모델의 루비콘보다 한참 길게 빠진 엉덩이는 묘한 매력을 풍긴다. 오히려 짧은 바디의 루비콘이 어색하게 느껴진다.

최고출력 284마력 및 최대토크 36kg.m/4400rpm을 발휘하는 3.6L 펜타스타(Pentastar) V6 가솔린엔진이 탑재되었고, 신호대기 등 장시간 정지 시 시동을 자동으로 제어하는 엔진 스톱 & 스타트 시스템(ESS)이 기본으로 장착되어 있다. 파워트레인 부분에서도 지프의 4×4 기능을 상징하는 트레일 레이티드(Trail Rated) 뱃지를 획득하였고, 폭스사의 2.5인치 바이패스 충격시스템의 서스펜션과 함께 완벽한 조화를 이뤄, 어떤 험로를 만나도 안전하게 주파하는 놀라운 성능을 제공한다. 특히 지프 특유의 감성을 더하는 휴대용 블루투스 스피커가 제공돼 언제 어디서나 음악과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을 즐길 수 있고, 5인승의 소형화물차로 분류되어 큰 배기량에 비해 저렴한 세제 혜택까지 받는다.

최근 임/농/축산 사업자들로부터 인기를 한몸에 받고 있다. 활동적인 라이프스타일과 완벽하게 동화되는 디자인과 성능을 함꼐 갖췄다.

스텔란티스 코리아 제이크 아우만 사장은 “올 뉴 지프 글래디에이터 사지 에디션은 군용 차량에서 시작된 지프의 정체성은 물론, 가장 다재다능한 픽업트럭으로서의 면모를 부각시켜주는 동시에 개성 강한 고객들의 취향을 만족시킬 수 있는 모델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올 뉴 지프 글래디에이터 사지 에디션은 루비콘 단일 트림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기존 모델과 동일한 7,070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